1. 대부분의 컨텐츠를 읽으실 수 있으나 다른 사용자들과의 긴밀한 교류와 보다 쾌적한 사용을 위해 로그인 해 주십시오.
  2. 모든 광고가 사라지고 포럼 검색이 가능해 집니다. 이미지를 확대하거나 첨부 파일을 다운로드할 수 있고 중고장터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최신 글이나 핫이슈 목록을 보실 수도 있고 채팅에 참여할 수도 있습니다. 이 외에도 사진 갤러리 등 다양한 부가 기능이 제공됩니다.

새 위키 PowerBook 100

기타 맥 노트북에서 albireo 님에 의해 2012년 08월 07일에 개설되었습니다.

  1. albireo root

    사용 기종:
    MacBook Pro Retina, 15-inch, Late 2013 外


    PowerBook 시대의 시작. 공교롭게도 그 영광스런 한 자리는 Sony가! 비록 써 보진 못했지만 언젠가 기회가 되면 꼭 소장해 보고 싶은, 지금봐도 참 이쁜 디자인의 PowerBook 100에 대해 정리해 보았습니다. ;-)

    PowerBook 100
    PowerBook 100의 내부는 사실 전작인 Macintosh Portable을 그대로 답습한 것으로 Motorola 68HC000 16 MHz 프로세서와 2 MB 메모리를 갖추었습니다. 하지만 내장 플로피 디스크 드라이브를 제거하는 등(옵션인 외장 플로피의 가격은 $249) 디자인을 혁신하면서 크기를 22 x 28 cm 두께 4.6 cm로 현격하게 소형화, 경량화시킬 수 있었습니다. 부품도 대폭 저렴한 패시브 메트릭스 디스플레이를 사용하면서 가격도 1/3로 낮추었습니다($2,300). System 7.0.1이 기본 탑재되어 나왔고 추후 7.5.5까지 업그레이드할 수 있었습니다. 하지만 Apple Inc.는 System 6.0.8L을 내놓으면서 PowerBook 100으로 하여금 보다 가벼운 System 6를 구동할 수도 있도록 배려하였습니다. 프린터 등 외장 RS-422 기기 연결을 위한 단 하나의 시리얼 포트를 제공했기 때문에(으례 함께 제공되던 외장 모뎀 포트가 매킨토시 사상 처음으로 제거된 기종) 사용자 입장에서는 프린터와 외장 모뎀을 동시에 사용할 수 없다는 단점이 있었습니다. 대신 옵션 품목인 내장 2,400 baud 모뎀 설치를 권고했습니다. 확장성의 제한은 MIDI 인터페이스와 같이 두 포트를 동시에 연결해야 하는 작업을 할 수 없도록 만들었습니다. PowerBook 100에는 최초로 3.5 V 백업 배터리가 설치되어 주 배터리를 교체하거나 분리했을 때에도 잠정적으로 메모리 컨텐츠를 기억할 수 있도록 배려했는데 이 덕분에 RAM 디스크 모드로 부팅 시간을 줄일 수 있는 당시로서는 유일한 PowerBook 기종이었습니다. PowerBook 100은 SCSI 디스크 모드를 지원하여 데스크탑 매킨토시에 연결하여 외장 하드 드라이브처럼 쓸 수 있었기 때문에 플로피 드라이브를 대체하여 대용량의 파일을 옮기거나 설치하기 용이했습니다. 특이하게도 PowerBook 100은 PowerBook 140이나 PowerBook 170 보다도 더 늦은 시기에 디자인되었습니다. Apple Industrial Design Group에서 1990년 3월 ~ 1991년 2월 사이에 걸쳐 PowerBook 140PowerBook 170을 먼저 디자인했고 PowerBook 100은 이 둘의 디자인을 참고하고 개선하여 1990년 9월 ~ 12월 사이 만들어졌습니다. Apple Inc.은 개발 인력 부족을 이유로 일찌기 1989년 Sony에 접촉하여 새 랩탑의 디자인을 의뢰해 놓은 상태였고 이에 따라 PowerBook 100은 Sony 일본 본사와 샌디에고 지사에서 설계, 생산되었습니다. 당시 Apple Inc. 산업 디자인팀 수장이었던 Robert Brunner는 PowerBook Line의 컬러를 어두운 화강암 회색 빛깔로 정했는데 이는 다른 회사의 노트북들 뿐만 아니라 애플이 전통적으로 유지해 오던 베이지 혹은 플래티넘 그레이와도 차별화된 독특한 색상이었습니다.

    Powerbook_100_pose.jpg

    1990년 당시 Apple Inc. CEO였던 John Sculley는 Macintosh Classic과 LC 시리이즈에서 거두었던 저가 가격 정책의 성공을 포터블 컴퓨터 시장에도 적용하고자 했고 그런 의도가 반영된 모델이 첫 PowerBook Line 중 로우엔드 사양이었던 PowerBook 100이었습니다. John Sculley는 1990년 PowerBook 프로젝트를 시작하면서 세 명의 중추 멤버였던 John Medica, Randy Battat, Neil Selvin으로 하여금 1~2년 안에 결과물을 내놓도록 종용했습니다. 이들의 목표는 당시 랩탑 시장을 장악했던 Toshiba와 Compaq 제품들보다 가벼운 매킨토시 노트북을 만드는 것이었습니다. John Sculley는 PowerBook 프로젝트의 마케팅 예산으로 1백만 달러를 책정했는데 이는 Macintosh Classic의 2천 5백만불에 비해 형편없이 적은 금액이었습니다. 대부분 TV 광고를 제작하는데 쓰였는데 Chiat/Day에서 제작한 이 필름은 LA Lakers 프로농구팀의 전설적인 스타였던 거구 Kareem Abdul-Jabbar가 좁은 비행기 좌석에서 힘겨워 하다가 PowerBook을 꺼내 작업하는 모습을 그렸습니다. 광고 캡션은 "최소한 그의 손은 쾌적했다."였습니다. PowerBook 100은 1991년 10월 21일 라스베이거스 Comdex 컴퓨터 엑스포에서 다른 두 모델, PowerBook 140, PowerBook 170과 함께 선보였습니다. 시장의 반응은 상당히 뜨거워서 출시 1년 안에 이 세 기종이 벌어들인 판매수익은 10억 달러에 달했으며 세계 랩탑 시장에서 Toshiba와 Compaq이 누리던 지위를 밟고 넘어섰습니다. PowerBook 100을 위시한 첫 PowerBook Line은 저예산에도 불구하고 1992년 애플의 대성공을 뒷받침한 효자 상품이었습니다. PowerBook 140, 170의 인기는 꾸준하였던 반면 PowerBook 100의 판매량은 점차 감소하였는데 그 이유에는 내장 플로피 디스크 드라이브의 부재와 단 하나의 시리얼 포트 등 확장성의 부재가 적잖이 작용했습니다. 1992년 8월에 이르러 PowerBook 100은 조용히 단종되기에 이르렀으나 재고품은 Price Club 등지에서 4MB RAM/40MB 하드 드라이브 + 외장 플로피 드라이브를 모두 번들했음에도 출시 때 기본사양보다 $1,000 가량 저렴하게 팔리곤 했습니다.

    Overview(top)

    코드 네임: Asahi, Derringer, Rosebud
    출시일: 1991년 10월
    단종일: 1992년 8월
    식별 번호: 24
    출시 가격: $2,300
    규격: 5.1 lbs., 1.8" H x 11" W x 8.5"

    Specification(top)

    Processor(top)

    프로세서: Motorola 68000 16 MHz
    코어: 1
    코프로세서: 없음
    캐시: 없음
    버스: 16 MHz

    Storage(top)

    저장장치: 20~40 MB
    미디어: 없음

    OS(top)

    기본 OS: System 7.0.1
    최대 OS: System 7.5.5

    Memory and Graphics(top)

    기본 메모리: 2 MB PSRAM
    최대 메모리: 8 MB
    메모리 슬롯: 1 - PowerBook 1xx (70-pin connector)
    메모리 최저 속도: 100 ns
    메모리 인터리핑: 지원 안함
    디스플레이: Film SuperTwist Nematic (FSTN) (Passive Matrix) LCD
    해상도: 640 x 400
    그래픽 카드: 없음
    그래픽 메모리: 없음
    디스플레이 연결: 없음

    Ports and Expansion(top)

    Wi-Fi: 없음
    Bluetooth: 없음
    Ethernet: 없음
    모뎀: 없음
    ADB 포트: 1
    시리얼 포트: 1
    SCSI: HDI-30
    적외선 포트: 없음
    오디오 입력: 없음
    오디오 출력: 1 - 3.5-mm analog output jack, 1 - Built-in speaker
    확장 슬롯: Internal 20-pin connector for optional 2400-baud modem card
    하드드라이브 인터페이스: 40-pin SCSI
    시스템 배터리: 2.5-ampere-hour SLA (sealed lead-acid)
    최대 연속 전력: 17 W

    Criticism(top)

    1992년 9월 17일 Apple Inc.는 6만 대의 PowerBook 100을 리콜하였는데 사유는 잠재적인 화재 가능성이었습니다. 전기적 합선이 일어나 발생한 열로 케이스가 녹아서 작은 구멍이 뚫릴 수 있다는 사실이 밝혀졌습니다. 1991년 10월부터 이듬해 3월까지 팔렸던 총 6만 대 중 3대의 PowerBook 100에서 이와 같은 사례가 보고되었습니다. 뿐만 아니라 전원 공급장치의 절연체가 손상되면서 마더보드의 퓨즈를 단선시킬 수 있다는 문제가 제기되었습니다. 워런티가 끝난 제품에서 이런 문제로 마더보드를 교체하려면 $400을 지불해야 했습니다.

    Apple Commercial Report(top)



    Keynote Presentation Video(top)




    Ads(top)




    각주

    jay 님, darthy 님, SuSE 님 그리고 2명의 다른 분들이 이 글을 호평하셨습니다.
  2. vianney 적극회원

    정말 군더더기 없는 탁월한 디자인의 파워북이 아닐런지요.
    디스플레이 좌측 하단의 애플로고가 유난히 돋보이네요.

    정리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
    albireo 님께서 호평하셨습니다.
  3. 뉴 정현아빠 Lounge Affiliated

    알비님, Graphics 헤드라인 아래 컬러/흑백 여부 및 컬러의 경우 256 color 또는 millions of color 등을 기재하면 좋을 것 같습니다..
    albireo 님께서 호평하셨습니다.
  4. MacDavid 중진회원

    사용 기종:
    - 2011 Mac mini CTO i7 & DELL 23"

    - iPhone 3GS
    - iPhone 5
    - iPad 1
    12년전 첫회사에서 근무할때 창고에 컬러클래식 부터 해서 여러가지 올드맥 기종들이 짱박혀? 있었는데 그중에 가장 앏은 노트북이 눈에 밣히더라구요. 그게 바로 요녀석 이였죠. 심심할때마다 부팅해서 이것저것 해보았던 기억이 납니다. 여담이지만 창고에 있는 올드맥들의 애플로고를 다 떼어서 제 스타텍폰에 붙이기도 하고 여기저기 붙였던 기억이 나네요~~ ^^ 그때 올드맥들을 좀 모아놓을껄 하는 후회가 가끔식 듭니다.
    Puwazatza 님과 pound.e.l 님이 이 글을 호평하셨습니다.
  5. 성욱아빠 Lounge Affiliated

    저두 한번도 써보지는 않았지만 PowerPC 이전 맥... 특히 파워북 100하구 150 그리고 550c는 꼭 갖고 싶었답니다... 그냥 갖고만 있어도 좋을 것 같아서요... 지금 호빵맥처럼 말입죠...^^
    이동훈 님께서 호평하셨습니다.
  6. pound.e.l 중진회원

    어디서 들은 기역으론 '팜레스트'를 최초로 적용한 노트북이라고 하던데 맞는가 모르겠습니다.

    그리고 파워북 100의 경우 납전지를 쓴다고 들었는데 장기 보관하면 문제가 발생하는 건 아닌지 궁금해 지네요.
    이동훈 님께서 호평하셨습니다.
  7. IGS 적극회원

    제 첫번째 노트북이군요. 처음에 엘렉스에서 290만원이라는 터무니없는 가격으로 판매하다가 나중에 행사한다고 어느날 갑자기 절반 가격으로 팔기에 구입해서 정말 잘 썼습니다.

    파워북 100 시리즈는 "팜레스트"를 최초로 적용한 노트북이 맞습니다. 이 파워북 100 시리즈(100, 140, 170이 동시발매)가 나오기 전까지는 지금의 팜레스트 위치에 키보드가 있었고, 지금의 키보드 위치인 공간은 휑하게 아무 것도 없었습니다. 일부 메이커가 그 오른쪽 부분에 트랙볼을 달기도 했습니다.

    그러다가 애플에서 키보드를 액정 쪽으로 밀어올리는 "혁신"을 선보였고, 이후 모든 노트북들이 이를 따라하게 되었습니다.
    뿐만 아니라 그렇게 해서 키보드를 밀어올리고 팜레스트 공간을 만든 후 그 가운데에 트랙볼을 배치한 것 역시 이후 모든 노트북이 따라 했지요.
    jay 님, 자유 님 그리고 darthy 님이 이 글을 호평하셨습니다.
  8. albireo root

    사용 기종:
    MacBook Pro Retina, 15-inch, Late 2013 外
    YouTube에서 연관 광고 찾아다가 붙이기 은근히 재미있네요. :-D
  9. 자유 유진아빠

    사용 기종:
    iMac, Mac mini, MacBook Pro
    iPhone, iPod shuffle, iPad, Apple TV
  10. albireo root

    사용 기종:
    MacBook Pro Retina, 15-inch, Late 2013 外
    오리지널 PowerBook 100/140/170 커머셜 리포트와 런칭 키노트 비디오를 유튜브에서 찾아 임베드하였습니다. 전 처음 봅니다. 이것저것 기능 설명하면서 '붐!'이라는 단어 쓰는 것이 Steve Jobs가 오리지널이 아니었군요!
    darthy 님께서 호평하셨습니다.
  11. darthy Tech fan

    커머셜 리포트도 상당히 흥미롭습니다. 특히 팜레스트와 중간에 위치한 포인팅 디바이스 등 현대 노트북의 형태를 처음으로 구상하는 과정이 눈에 띕니다. 당시 일반적인 형태처럼 키보드 오른편에 트랙볼을 두려다 왼손잡이 유저들에게 공정하지 않다 싶어서 키보드 앞 중간에 두고보니, 키보드를 뒤쪽으로 밀고 팜레스팅 공간이 자연스레 만들어졌군요. 오늘날에보면 당연해서 애초부터 저 형태가 아니면 안될것 같은 자명성 obviousness도 발명당시에는 새로운 사고를 요구했던 것임을 다시 상기시켜줍니다.
    albireo 님과 자유 님이 이 글을 호평하셨습니다.
  12. IGS 적극회원

    애플이 지금의 노트북의 형태를 만들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지요.

    부정하는 사람들도 의외로 많습니다만 노트북이 태어날 때부터 보아 온 사람들은 다 아는 사실이지요.

    파워북 100 시리즈를 처음 보았을 때의 그 충격은 지금도 잊을 수가 없습니다.

페이지 공유

이 페이지를 찾은 검색어 목록:

  1. @selvinto.com loc: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