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대부분의 컨텐츠를 읽으실 수 있으나 다른 사용자들과의 긴밀한 교류와 보다 쾌적한 사용을 위해 로그인 해 주십시오.
  2. 모든 광고가 사라지고 포럼 검색이 가능해 집니다. 이미지를 확대하거나 첨부 파일을 다운로드할 수 있고 중고장터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최신 글이나 핫이슈 목록을 보실 수도 있고 채팅에 참여할 수도 있습니다. 이 외에도 사진 갤러리 등 다양한 부가 기능이 제공됩니다.

맥마당 PDF 복원

넋두리에서 monOmato 님에 의해 2012년 03월 19일에 개설되었습니다.

  1. btfunk ♬ + 

    사용 기종:
    Mac Pro, Macbook Pro Retina, Macbook Air
    너무 대단하십니다. PDF로 변환하려면 일일히 스캔해서 작업해야하는것 맞지요? 저도 언젠가 10년넘게 구독한 음악잡지를 한번 데이터베이스화 해야겠다고 생각만하고 그로부터 또 몇년이 흘렀네요. 정말 대단하십니다~!
    뉴 정현아빠 님께서 호평하셨습니다.
  2. sadism 신규회원

    정말 감사 드립니다.. 감히 말씀 드리지만,, 정말 이런 마에스터(장인) 분께 감사 드립니다...
    뉴 정현아빠 님께서 호평하셨습니다.
  3. 성욱아빠 Lounge Affiliated

    꼭 한번 받아서 쭉 읽어보고 싶네요...^^
  4. 윤진아빠 적극회원

    저두 예전에 항상 습관처럼 광화문 교보문고에 나가면 꼭 맥마당 먼저 찾아보곤 했었는데
    그렇게해서 쌓인 맥마당도 집에 꽤 있습니다만,
    폐간되기직전의 맥마당은 마치 루게릭병에 걸린것처럼 점점 얇아져만가서 안타까움을 더했었는데..
    (그래서 MAC POWER로 갈아탔던 기억이 쿨~럭;;)
    향수깊은 과월호의 기억이 새록새록 상기되네요.
    지금은 다시 트래픽이 살아났네요.
    뉴 정현아빠 님께서 호평하셨습니다.
  5. 윤진아빠 적극회원

    Scan to File 전용 스캐너 하나면 그리 어렵지않게 작업할 수 있습니다 :)
    뉴 정현아빠 님께서 호평하셨습니다.
  6. monOmato 적극회원

    사용 기종:
    Macbook pro / iMac
    그렇게 쉬운 작업은 아니었어요 ^^. 처음에 급지형 양면 스캐너 구입하고 처음으로 한 작업이 맥마당 스캔이었는데요. 적절한 해상도와 방법(처음부터 PDF로 만드느냐, JPEG나 TIFF로 만들어서 합치느냐)을 찾느라고 2주 정도는 고생했습니다.
    재단기도 없어서 커터칼로 자르다가 손가락 잘릴번한 적도 있고요(현재 재단기 구입하여 배송중입니다 ㅠㅠ)
    표지는 두꺼워서 스캐너에 들어가다가 걸려서 플랫배드 스캐너로 다시 스캔해야했죠 ㅠㅠ.
    스캔 작업 자체는 어렵지 않습니다. 나머지 과정이 좀 복잡 하더군요.

    양면스캐너 하나로 작업했었는데 이젠 재단기와 열제본기까지 들여와서 책을 분해했다가 스캔하고 다시 제본할 수 있는 지경까지 이르렀습니다!! ^^

    맥마당 가지신 분들의 많은 도움 부탁드립니다 ㅠㅠ
    수채화 님, 뉴 정현아빠 님, 하나아빠 님 그리고 5명의 다른 분들이 이 글을 호평하셨습니다.
  7. darthy Tech fan

    오픈소스 맥마당 복원 프로젝트로 활성화 되길 기대해봅니다. 저도 미국오기전까지 거의 매달 사봤었는데 (90년대 중반) 그땐 판형도 더 컸었죠. (못들고 오고 다 버렸습니다만 T_T) 90년대 구독시 독자 엽서도 보냈었고 2000년대엔 기사도 한번인가 두번 낸적 있고 했는데 다시 모이면 찾아보고 싶네요.
  8. 윤진아빠 적극회원

    저희 사무실에 Scan to File을 전담하는 부서가 있어서
    간단하게 할 수 있는 시대가 되었다는 점에서 말씀드린거구요,
    실제로 책을 제단할 수 있는 제단기와 양면자동급지되는 고속장비만 있으면 Scan to File 자체는 간단합니다.
    단지 문제는 개인이 갖추기에는 상당한 비용이 든다는점이 문제이긴 하지만,
    요즘은 Scan to File을 대행해주는 업체도 많은 걸로 알고 있습니다.

    그리고, 진정한 활성화를 원하신다면..
    몇년몇월호 형식도 좋고, 제몇호와 같은 통권형식도 좋으니..
    가지고 계신분들께서 기록을 남겨주시면 보다 체계적인 활성화에 도움이 되지 않을까 합니다.
    저두 집에가서 창고에 잠자고 있는 녀석들 한번 찾아보겠습니다.
    뉴 정현아빠 님, rANd0Nn2u4 님 그리고 monOmato 님이 이 글을 호평하셨습니다.
  9. 진아빠 중진회원

    15년 전쯤 서점에 전화해서 "맥마당 있어요?" 물었더니,
    "여기 다방 아녜요, 맹마담 없어요"
    그래서 큰서점 가서 사봤던 기억이. ;-)
    뉴 정현아빠 님, 김대환 님, jay 님 그리고 5명의 다른 분들이 이 글을 호평하셨습니다.
  10. monOmato 적극회원

    사용 기종:
    Macbook pro / iMac
    고드름 님, forist 님, 오뎅 님 그리고 3명의 다른 분들이 이 글을 호평하셨습니다.
  11. 성욱아빠 Lounge Affiliated

    일단 바로 다운로드합니다...^^ 추억을 느낄 수 있을 듯 싶네요... 정말 고맙습니다...^^bb
    뉴 정현아빠 님께서 호평하셨습니다.
  12. 천연바보™ 신규회원

    오오... 감사합니다. 매달 책 사보면서 정기구독을 생각할 찰나... 폐간소식이 들려서 아쉬웠는데 예전 추억을 다시 볼 수 있겠네요... 아쉽게도 가지고 있던 맥마당은 모두 버렸는데... 다시 볼 수 있겠네요...
    뉴 정현아빠 님께서 호평하셨습니다.
  13. Sungjong Kim 중진회원

    맥마당이란 글자를 보니 옛날 생각이 나는군요. 아주 오래 전에 잡지 기사를 좀 썼었지요... 창간호는 아직도 가지고 있는 것 같은데...
    doccho 님, darthy 님 그리고 뉴 정현아빠 님이 이 글을 호평하셨습니다.
  14. keejeong 중진회원

    방금 다운받았습니다.
    소중한 자료 감사합니다.
    저는 맥에 늦게 입문한 까닭에, 이런 잡지가 있는 줄도 몰랐습니다.
    제일 마지막 200호를 보니 골빈님 글이 있네요 ㅎㅎ
    나중에 찬찬히 읽어봐야겠습니다.
  15. darthy Tech fan

    혹시 제가 생각하는 그 김성종님시인지요? MMZ의…
  16. Edward 회원

    받아보았습니다.

    폐간때 많은 슬픔이 있었습니다.

    그때보다는 많은 맥사용자가 생겼으니 다시 나왔으면 하는 간절한 바람이 있네요~
    monOmato 님께서 호평하셨습니다.
  17. monOmato 적극회원

    사용 기종:
    Macbook pro / iMac
    웹진 형태라면 가능 할 것도 같은데요.

    참 그놈의 돈이 뭔지.. ^^
  18. Freebird 회원

    추억의 맥마당이네요. 고생 많으셨네요. 잘 보겠습니다.
    이왕이면 한국 유저를 위한 맥잡지가 앱북으로 창간되었으면 좋겠습니다.
  19. monOmato 적극회원

    사용 기종:
    Macbook pro / iMac
    아이매거진이라고 MLayout기반의 앱북이 있습니다. 창간 초기엔 맥 관련 컨텐츠를 올렸지만
    지금은 여행 매거진이 되었죠. ㅠㅠ
    어려움이 많은 것 같아요..
  20. lunaa 신규회원

    일찌감치 받아놓고 정신없이 지내다가 이제야 감사인사 드립니다! 하하하하!

페이지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