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대부분의 컨텐츠를 읽으실 수 있으나 다른 사용자들과의 긴밀한 교류와 보다 쾌적한 사용을 위해 로그인 해 주십시오.
  2. 모든 광고가 사라지고 포럼 검색이 가능해 집니다. 이미지를 확대하거나 첨부 파일을 다운로드할 수 있고 중고장터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최신 글이나 핫이슈 목록을 보실 수도 있고 채팅에 참여할 수도 있습니다. 이 외에도 사진 갤러리 등 다양한 부가 기능이 제공됩니다.
by albireo at 11:06 AM
(3,629 읽은 수 / 6 Like 수)
116 답글 수
애플에서 iPhone 6와 iPhone 6 Plus를 발표하였고 조만간 시판에 들어간다고 하였습니다. 현재 iPhone 5s를 쓰고 계셨다면, iPhone 6 혹은 iPhone 6 Plus로의 기기 변경을 고려하고 계신가요?
slider.png
by casaubon at 12:17 PM
(6,175 읽은 수 / 23 Like 수)
39 답글 수
[IMG]
Apple Gets Intimate

오늘 캘리포니아 쿠퍼티노의 플린트 센터(Flint Center)에서 일어난 일이 매우 많다. 처음으로 역사를 만들기 위한 애플의 시도였기 때문이다. 말하자면 장소를 택한 것부터가 신호였다. 1984년 매킨토시를, 스티브 잡스가 애플을 부활한 발표였던 1998년 아이맥을 선보였던 장소였다....
slider.png
by casaubon at 9:49 AM
(1,234 읽은 수 / 16 Like 수)
5 답글 수
[IMG]
Marc Newson rejoint son ami Jony Ive chez Apple

Mickaël Bazoge | 5 septembre 2014 | 23:39...
slider.png
by casaubon at 2:54 PM
(12,762 읽은 수 / 13 Like 수)
19 답글 수
[IMG]
Seeing Through the Illusion: Understanding Apple’s Mastery of the Media...
slider.png
by casaubon at 6:10 AM
(2,875 읽은 수 / 10 Like 수)
6 답글 수
4 Ways Tim Cook Has Changed Apple As CEO

Victor Luckerson @VLuck 10:11 AM ET

2011년 8월 24일, 스티브 잡스가 애플 CEO를 사임했을 때 애플의 미래는 확실했다. 아이포드와 아이폰, 아이패드의 10년에 걸친 대성공 덕분에 애플은 이제 막 세계에서 제일 가치가 높은 기업이 돼 있었기 때문이다. 여론은 애플의 성공작들이 잡스의 천재성으로 태어났다고 여겼으며 고객은 물론 월스트리트의 분석가들은 부드러운 목소리의 승계자인...
slider.png
by casaubon at 9:14 AM
(1,689 읽은 수 / 16 Like 수)
21 답글 수
[IMG]
08.19.2014
Kern Your Enthusiasm (19)
By: Alissa Walker | Categories:...
slider.png
by casaubon at 10:11 AM
(12,501 읽은 수 / 16 Like 수)
18 답글 수
Entrée de gamme : le problème haut de gamme d'Apple

Mickaël Bazoge | 3 juillet 2014 | 13:39

새롭게 등장한 "저가형" 아이맥은 (아직 진입을 안 했던) 저가형 컴퓨터 시장에 대한 애플의 진입 논쟁을 일으켰다. 애플이 저가형 수요에 맞춰서 내놓은 아이맥이 별로 매력이 없기 때문이다....
slider.png
by casaubon at 3:09 AM
(2,564 읽은 수 / 16 Like 수)
5 답글 수
[IMG]
TECHNOLOGY
Simplifying the Bull: How Picasso Helps to Teach Apple’s Style...
media w.jpg
by gguuk at 9:08 PM
(1,630 읽은 수 / 16 Like 수)
13 답글 수
아이팻을 사용하게 된 이후, 가장 큰 변화라면 컴퓨터의 사용 빈도가 엄청나게 줄어들었다는 점입니다. 메일-어차피 거의 볼 일이 없습니다만-이나 웹 서핑은 거의 아이팻으로 해결이 되기 때문에 이를 위해서 데스크탑이건 노트북이건 파워 버튼을 누를 일이 없어진 셈입니다. 먹고 살기 위해 아래아한글 작업이라거나 아주 가끔 프린트를 위해 사용하는 것이 거의 전부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반드시 컴퓨터가 필요한 작업이 있으니 바로 ‘동영상 인코딩’입니다. 성능 좋은 플레이어를 사용하면 된다지만 인터넷 연결 환경이 여의치 못한 경우도 있기 때문에 꼭 봐야한다거나 보고 싶은 것들은 아이팻에 넣어다녀야 되기 때문이기도 합니다.

그런데 어떤 이는 맥에서 동영상 인코딩이 빠르다거나 또 다른 이는 윈도우즈에서 더 우월하다는, 서로 다른 주장을 하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타당한 근거를 제시하며 설명하는 이는 애석하게도 보질...